'맹방해변 산림욕장 대표 관광지로 조성해야"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맹방해변 산림욕장 대표 관광지로 조성해야"

삼척시의회 6일 7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개최

강원 삼척시의회는 6일 제206회 2차 정례회를 열고 2018년도 세입세출예산안과 기금운영계획안을 심사했다. (사진=삼척시의회 제공)

강원 삼척시의회는 6일 제206회 2차 정례회를 열고 2018년도 세입세출예산안과 기금운영계획안을 심사했다. (사진=삼척시의회 제공)
강원 삼척시의회는 6일 제206회 2차 정례회를 열고 2018년도 세입세출예산안과 기금운영계획안을 심사했다.

김민철 의원은 "귀농인에 대해 정착지원금 지원에만 그치지 말고 생활기반 안정을 위한 사후 지도점검에도 노력해줄 것"을 주문했으며, 양희전 의원은 "하장 댓재공원 정비를 철저히 추진해 관광삼척 이미지 제고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해줄 것을 요청했다.

김억연 의원은 "지역에 방사능 측정장비를 확충하고 방독면 구입과 관리를 철저히 해 각종 재난상황에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으며, 김원학 의원은 "농업기계현대화 지원과 관련해 소규모 농가에 대해서도 형평성 있게 지원되도록 지도감독을 철저히 할 것"을 당부했다.

김희창 의원은 "지역 상가 등에 대한 소방시설 설치 지원을 통해 안전한 지역사회 구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해줄 것"을 요구했으며, 김명숙 의원은 "맹방해변 산림욕장 내 소나무를 활용한 다양한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삼척의 대표 관광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주문했다.

권정복 의원은 "농어업인 회관이 내실 있게 운영될 수 있도록 농업인 단체와의 협의를 통해 향후 운영방안을 적극적으로 모색해햐 한다"고 지적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영동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