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교류협력사업 선도적 대응…강원수산인총연합회 출범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남북 교류협력사업 선도적 대응…강원수산인총연합회 출범

오는 12일 강릉 세인트컨벤션웨딩에서 창립총회 개최

(사진=자료 사진)

(사진=자료 사진)
강원지역 수산업계가 남북 교류협력사업에 선도적 대응과 수산업 현안해결의 중추적 역할을 이끌어갈 총연합회를 출범한다.

강원도내 수산인 단체를 하나의 협의체로 통합한 강원수산인총연합회는 오는 12일 강릉시 남항진 세인트컨벤션웨딩에서 창립총회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강원수산인총연합회 창립에는 강원도수협장협의회, 한국수산업경영인강원도연합회, 강원도여성어업인연합회 등 도내 수산인 관련 17개 단체가 참여한다.

이들 단체는 남북 교류협력사업이 침체된 강원 수산업의 위기극복과 재도약의 절호의 기회로 보고 선도적 대응과 수산업 현안해결의 중추적 역할을 할 조직의 필요성에 공감해 총연합회 설립에 뜻을 모았다.

창립총회에서는 박상욱 한국수산업경영인강원도연합회 회장을 초대회장으로 선임하고 연합회를 이끌어갈 임원진 선출과 정관, 사업계획 등의 주요안건을 확정할 예정이다.

강원도환동해본부 관계자는 "강원수산인총연합회 출범으로 단체 상호간 정보교류와 상생협력을 통한 수산업 공동발전방안을 마련해 앞으로 수산인의 권익증진과 수산업·어촌 발전에 큰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영동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