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서 '교산 허균 400주기' 추모행사 다채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강릉서 '교산 허균 400주기' 추모행사 다채

강릉아트센터.

강릉아트센터.
강원 강릉의 대표적 인물이자 최초의 한글소설 '홍길동전’'의 저자인 교산 허균(1569~1618) 선생의 400주기를 맞아 다채로운 행사가 강릉아트센터에서 열린다.

허균 400주기 추모 전국대회 추진위원회 주관으로 마련된 이번 행사는 오는 2일 오후 3시 강릉아트센터 전시관에서 허균의 사상과 문학을 주제로 한 캘리그라피 공모전 수상작품 전시회가 개최된다.

이어 4일 오후 4시 강릉아트센터 소공연장에서는 교산 허균 400주기 추모 전국대회 개막행사를 시작으로 오후 7시 30분 강릉아트센터 사임당홀에서 강릉시립합창단 기획연주회 뮤지컬공연 '허균'이 공연된다.

6일 낮 12시 허균허난설헌 생가 사랑채에서는 교산 허균 문학사상 인문학 콘서트가 열리며 이날 오후 1시 30분 강릉시청 2층 대회의실에서 교산허균 국제학술대회 등이 진행된다.

강릉시 관계자는 "허균 400주기 추모 기념행사가 전국적인 규모로 치러지는 만큼 선생이 남긴 위대한 사상과 생애, 업적이 더욱 체계적으로 연구돼 세상의 빛을 보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영동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