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자리 창출기업에 지자체 차원의 보상 검토 필요"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일자리 창출기업에 지자체 차원의 보상 검토 필요"

동해시의회 12일 행정사무감사 실시

강원 동해시의회는 12일 제281회 제1차 정례회에서 행정사무감사특별위원회(위원장 박주현)의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했다. (사진=동해시의회 제공)

강원 동해시의회는 12일 제281회 제1차 정례회에서 행정사무감사특별위원회(위원장 박주현)의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했다. (사진=동해시의회 제공)
강원 동해시의회는 12일 제281회 제1차 정례회에서 행정사무감사특별위원회(위원장 박주현)의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했다.

최재석 의원은 "지역 내 대기업에 대해 지역제품이 납품될 수 있도록 수요를 면밀히 파악해 대책을 마련해달라"고 주문했다.

김기하 의원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 사업체에 대한 시 차원의 보상을 검토 해달라" 요청했으며, 임응택 의원은 "동해시 경기 활성화를 위해 각 시장별 상황에 맞는 환경개선 방안을 마련해 달라"고 요구했다.

이창수 의원은 "시민의 재산권을 제한하고 성과가 부진한 경제자유구역청에 대한 시 차원의 원천적 검토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이정학 의원은 북평변전소 옥내화에 따른 잔여부지 활용에 대해 "주민과의 약속에 대한 한전의 미온적 태도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남순 의원은 "일자리 창출 부문에서 외국인노동자로 인한 내국인의 구직난에 대한 대안을 마련해달라"고 제시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영동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