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GTI박람회, '먹거리·볼거리·즐길거리' 풍성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2018 GTI박람회, '먹거리·볼거리·즐길거리' 풍성

동해시, GTI박람회 성공개최 준비 '만전'

2018 GTI 국제무역·투자박람회 조감도. (사진=동해시 제공)

2018 GTI 국제무역·투자박람회 조감도. (사진=동해시 제공)
강원 동해시가 13일부터 16일까지 동해 웰빙레포츠타운 일원에서 열리는 2018 GTI 국제 무역·투자박람회에 '3야(夜) 이벤트(공연, 먹거리존, 체험)' 등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2018 GTI 국제무역·투자박람회는 50여 개국에서 850개 기업, 1천여 명의 바이어, 1만 명의 구매투어단, 10만명의 참관객이 참가할 예정이다.

박람회에서는 웰빙, 건강, 친환경, 청정식품, 바이오 의료 기기, 미용, 공산품 등에 대한 무역 상담과 전시 판매, 관광 홍보 등이 이뤄진다.

특히 시는 이번 박람회 기간에 강원도내 우수기업 제품을 참관객과 관광객, 시민들이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도록 타임 세일, 마감 세일, 경매 이벤트 등 흥미로운 현장 판매를 통한 모객 확보와 경기 활성화를 도모할 방침이다.

또한 향토 음식과 글로벌 푸드, 길거리 음식 등 50여 가지의 다채로운 먹거리 즐길 수 있는 코너가 마련되며, 재한 중국동포 페스티벌과 한 밤의 오징어 & 맥주 페스티벌도 개최해 박람회를 찾은 방문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한다.

지난해 동해에서 열린 GTI 국제무역·투자박람회(사진=동해시 제공)

지난해 동해에서 열린 GTI 국제무역·투자박람회(사진=동해시 제공)
이밖에 행사 기간 내내 각종 공연 이벤트가 이어질 예정으로 이번 박람회는 먹거리와 볼거리, 즐길 거리가 풍성한 글로벌 경제 한류 축제가 될 전망이다.

이를 위해 시는 경찰·소방·병원 등 유관기관 협조체계를 구축해 안전사고에 대비하고, 먹거리존 위생 점검, 노점상 불법행위 단속, 행사장 주변 환경정비 등을 통해 쾌적한 행사장 조성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와 함께 박람회 붐 조성을 위해 국내·외 자매도시, 출향단체, 유관기관에 홍보물을 발송하고 주요도로변과 행사장에 배너기와 현수막을 설치하는 등 관람객 확보에도 나서고 있다.

동해시 관계자는 "GTI 투자박람회가 참관객과 관광객, 시민이 함께 어우러지는 글로벌 축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3夜 이벤트와 우수 상품 세일 행사 등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역대 최고의 성공적인 박람회 개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영동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